2018년 01월 21일 일요일
로그인 회원가입 ID/비밀번호
종합 | 경제 | 사회 | 문화 | 교육 | 경기북도뉴스 | 매거진 | 기획특집
Untitled Document
Untitled Document
   
  ‘이혼 갈등’ 처형 둔기 살해 70대 일본인 징역 22년 선고

취재기자 : 이한준 (hdib@hyundaiilbo.com) 취재일 : 2018-01-12

이혼을 앞두고 재산 다툼을 벌이던 중 처형을 둔기로 때려 살해하고 아내도 살해하려다 미수에 그친 일본인에게 중형이 선고됐다.
수원지법 형사15부(부장판사 김정민)는 살인 등의 혐의로 기소된 일본인 A(70)씨에 대한 국민참여재판에서 징역 22년을 선고했다고 11일 밝혔다.
A씨는 지난해 8월 하남시에 있는 처형 B(75·여)씨의 아파트에 둔기를 들고 찾아가 B씨를 마구 때려 숨지게 하고, 연락을 받고 달려온 아내 C(65·여)씨도 살해하려다 미수에 그친 혐의로 기소됐다.
재판부는 “피고인은 피해자 B씨가 이혼을 부추겼다는 막연한 추측에 사로잡혀 둔기를 미리 준비해 무방비 상태에 있던 피해자를 마구 내려쳤다”며 “피해자는 별다른 저항도 해보지 못하고 그 자리에서 숨졌는데, 이같은 범행 동기는 일반인의 관점에서 납득하기 어려워 참작할 여지가 없다”고 판시했다.
재판부는 “또 C씨도 피고인이 휘두른 둔기에 맞아 뇌진탕 등 중요 부위에 상해를 입고 죽음의 공포 속에서 피고인과 사투를 벌이다 맨발로 도망쳐야 했는데, 당시 피해자가 느꼈을 충격과 공포가 매우 컸을 것으로 보인다”며 “범행 방법의 잔혹성, 피해자들의 피해 정도 등에 비춰볼 때 피고인의 범행은 죄질이 극히 불량할 뿐만 아니라 비난 가능성도 매우 높다”고 지적했다.
재판부는 “한순간 영문도 모르고 가족을 잃게 된 B씨 유족들이 지울 수 없는 상처와 커다란 정신적 고통을 입었을 것이 명백한 점, 피고인은 지금까지도 범행 발생의 원인을 피해자들 탓으로 일부 돌리는 점 등을 고려하면 피고인을 엄히 처벌해 장기간 사회에서 격리시키는 것이 불가피하다”고 덧붙였다.
수원/이한준 기자 Ihj@hyundaiilbo.com
 


Untitled Document
   
  취재기자 : 비밀번호 :  

      사회 기사목록  
 
‘골프여행 미끼’해외 유인… 원정 사기도박단 적발 [2018-01-19]
 
 
북부소방본부, 이색적인 신년 업무보고회 [2018-01-19]
 
 
평택, 급행버스·환승시설 확충 시급 [2018-01-19]
 
 
육군 제55보병사단, 안성천 방역 [2018-01-18]
 
 
파주, 화물승강기 사고 안전조치 미흡 논란 [2018-01-18]
 
 
중부해경청, 인천항 국제여객선 테러훈련 [2018-01-18]
 
 
편의점 알바생 ‘망치 폭행’등 범죄 잇따라 불안 [2018-01-18]
 
 
평택대교 붕괴 사고 ‘총체적 부실’ [2018-01-18]
 
 
의정부, 장암2생활권 개발 ‘희망’부상 [2018-01-18]
 
 
경기도시공사, 광교 1200억원대 법인세 소송 ‘패소’ [2018-01-18]
 
  [1] [2] [3] [4] [5] [6] [7] [8] [9] [10] [다음 10개]  
       
  평택다살이교육 일환 초청 청소년 ..
  용인시 디지털도서관, 학교 DVD 연..
  인천부흥초교, 학습부진학생 특별..
  동두천양주교육지원청 중입 재배정..
  교과부 ‘학교문화 선진화 방안’..
  [기고] 제대군인 주간에 알아보는 ..
  “침출수 배수로 견고하게 정비”
  평택시-협진여객 임산부 배려석
  새마을금고, 좀도리쌀 군포시 전달..
  오산 세마동 보장협, 사랑방 나들..
  수원 영통보건소, 환경보건 사업 ..
  안양시, 허례허식 없는 ‘작은 장..
  철쭉동산 20주년 맞이 더욱 풍성한..
  의왕시, 통합안전센터 설계용역 최..
     
  다양하고 생생한 소식 전달 시정 ..
  ‘책 읽는 부평’올해 대표도서 주..
  한부모 가정 등 맞춤형 생활가구 ..
  한솔빛 어린이집 남동구에 이웃돕..
  계양구, 유망 중기 해외전시회 개..
  도시공사, 송림동에 ‘이주안내센..
  공단소방서, 의용소방대 연합 부회..
  안전하고 건강한 광고문화 정착
  강화군, 영상 제작 등 미디어 교육
     
  회사소개 | 구독신청 | 광고문의 | 기사제보 | 개인보호정책 | 고충처리인 | 회원가입 | 오시는길 | 입사지원서
 
등록번호 - 가00026 (일간) 등록일자 - 1995년 5월 24일 | 발행 편집인 겸 회장 : 권오륜 | 사장 : 이상근 | 편집국장 : 조성원
(우)11162 (주소) 경기도 포천시 호국로 870 (설운동)
대표전화 : 031) 532-0114 / FAX : 031) 544-5005
  Copyright 2006 Internet Hyundaiilbo All rights reserved. Contact hdib@hyundaiilbo.com